모두가 뻔한 말을 쏟아낼 때

September 29th, 2011 | by doccho |

모두가 뻔한 말을 쏟아낼 때.

나는 책상 앞. 침묵.1

  1. 그럼 이 블로그 글은 뭐? []

Post a Comment